Untitled Document 한국방송뉴스통신사 전북


>HOME > 스포츠/연예
전국 청소년, 천년 전라도 매력에 흠뻑 -12~14일 서울․경기․영남권 60명 전라도 문화 대탐험-
한국방송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9.12 22:12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광주, 전남·북 3개 시․도가 정도 천년 ‘2018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서울·경기, 대구·부산, 강원·충청권 등 66명으로 구성된 ‘전라도 청소년 문화 대탐험단’을 운영한다.
12일부터 3일간 진행되는 이번 탐험단은 타 지역 젊은이들이 전라도의 역사유적을 돌아보고, 문화예술을 체험하면서 전라도의 정체성을 올바로 이해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계획됐다. 지난 6월에 이어 두 번째다.

첫 날인 12일엔 해남에서 진행되는 ‘명량! 이순신 리더십 캠프’에 참가해 리더십 특강, 명량대첩 길 답사, 남도민요 배우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체험한다.
두 번째 날인 13일엔 2018 광주비엔날레와 백범기념관, 조선 태조의 영정을 봉안한 전주 소재 ‘경기전’과 조선의 마지막 황손 이석 선생의 집인 ‘승광재’를 탐방하고, 전북관광브랜드 공연인 ‘홍도’를 관람한다. 마지막 날인 14일엔 유네스코 세계유산 중 하나인 익산 미륵사지와 국내 유일의 교도소 세트장을 둘러본다.

탐사단은 단순 지역탐방에만 그치지 않는다. 탐험 기간 중 인상 깊었던 관광지와 문화자원 등 정보를 공유하고, 탐험 후기를 SNS에 올려 전라도 홍보자료로 활용하게 된다.박우육 전라남도 관광과장은 “2018 전라도 방문의 해를 맞아 미래 주역인 청소년들이 전라도 천년의 역사와 문화체험을 통해 전라도를 바로 이해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8 한국방송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