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금감원 직원들, 충주 선당마을서 폭염 속 일손돕기
한국방송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8.10 23:35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금융감독원 직원과 가족들이 10일 자매결연 마을인 충주시 신니면 선당마을을 찾아 일손돕기로 구슬땀을 흘렸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을 비롯해 50여 명의 직원과 가족들은 이날 무더위 속에서도 복숭아 수확을 도우며 폭염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었다.금감원 직원들은 이날 일손돕기뿐 아니라 주민들을 위해 5백만 원의 마을발전기금도 기탁해 주민들을 기쁘게 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직원들의 일손돕기가 폭염과 가뭄으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잦은 교류로 금감원과 선당마을의 인연을 소중히 지켜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금융감독원은 지난 2005년 7월 선당마을과 1사1촌 자매결연 후 매년 정기적으로 일손돕기와 함께 마을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구입하며 마을에 도움을 주고 있다.

[ Copyrights © 2016 한국방송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캐나다 김광오 한의사
  2. 김광오 한의사 캐나다
  3. 김광오 한의사
  4. 안순기
  5. 신태공 8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