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전주시,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 합동토론훈련 실시 시, 16일(수)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 대비 합동 토론훈련 실시
한국방송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05.16 16:5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전주시는 지난 8일(화) 부터 18일(금)까지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전국에서 시행되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훈련에서는 △재난 발생에 따른 비상소집훈련 △시 청사 불시 화재대피 훈련 △재난 취약계층 재난대응 능력 배양을 위한 훈련 △대규모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에 대비를 위한 합동 토론 및 현장훈련을 실시한다.

 

특히 전주시는 올해 재난대응 안전한국 훈련의 중점평가훈련으로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 사고를 재난 상황으로 가정하여 이에 따른 재난대책본부 가동 훈련을 실시 한다.

 

오늘 10시에 실시 된 합동 토론 훈련에는 전주시 13개 협업부서 및 덕진소방서, 덕진경찰서 등 유관기관 및 민간단체 등 총 27명이 참여 하여 박순종 전주시 부시장의 주재로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 사고에 대한 시간 별 대응방안에 대해 토론하는 훈련을 실시 하였다.

 

실제 상황 발생을 가정하여 상황판단회의 개최 후 재난대책본부를 운영하기로 결정하고 바로 재난대책본부가 운영되어 재난 상황에 빠르게 대처 할 수 있는 능력을 점검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순종 부시장은“ 실제 재난이 발생한다면 촉각을 타투는 긴박한 순간이 진행되고 그러한 상황에서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신속한 초기대응을 통한 피해 최소화 이다. 실제와 같은 이번 안전한국훈련을 통해 전주시가 다시 한번 재난대응체계를 확립하는 좋은 계기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6 한국방송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