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한국방송뉴스통신사 전북


>HOME > 국제뉴스
평택농악, 오키나와 국제 카니발에서 에서 널리 울려!
한국방송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11.26 11:36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평택시 국제교류재단은 지난 11월 24일(토), 일본 오키나와시에서 개최된 ‘ 2018 오키나와 국제 카니발’ 축제장에서 평택농악 파견 공연을 성황리에 추진했다.

재단의 해외도시 풀뿌리 국제교류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금번 파견 공연은, 2017년 11월 재단과 우호교류협력 자매기관 협정을 맺은 오키나와 시국제 교류협회 간 문화예술을 통한 교류로 진행되었으며, 이로 인해 지난 10월 협회 소속 오키나와 전통 공연 에이사팀의 평택 공연 추진과 더불어 양 시간 쌍방향 교류가 실현되었다.

오키나와 시장 등 많은 VIP를 비롯하여 거주 내외국인이 가득한 2018 오키나와 국제 카니발 회장인 고자 게이트 거리 내빈 텐트 앞 무대에서 펼쳐진 오프닝 공연에서 유네스코 인류 무형문화유산 평택농악의 판굿 공연이 시작되었다. 법고 놀이, 설장구, 버나돌이, 열두 발 놀이 등 화려한 개인기를 보여주는 장면에서는 관객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본격적인 축제가 시작되고 점점 많은 사람들이 모여드는 시간대에, 평택농악은 다시 멋진 공연으로 무대를 찾았다. 사물놀이로 두 번째 공연 시작을 알린 평택 농악은 느린 장단에서 점차 빠른 장단으로 연주를 이어가며, 꽹과리 두 대가 서로 주고받으며 화려하고 신명 나는 연주의 정점을 보여주었다. 이어서 판굿 공연으로 화려한 공연을 마무리했다.

행사장을 찾은 한 관객은 ‘너무나도 신명 나고 공연자들의 열의가 느껴진다. 나도 모르게 몸이 움직여서 신나게 즐겼다’며 이웃나라 전통 공연을 즐긴 소감을 밝혔다.

작년에 이어 평택시-오키나와시 간 전통공연을 통한 쌍방향 문화예술교류를 실현해 오고 있는 평택시 국제교류재단은 앞으로도 문화를 소재로 교류를 이어가고 싶으며, 나아가 사람과 사람이 교류하고 공감하는 인적교류의 가능성을 찾아 양 기관이 더욱 돈독한 관계를 구축하며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Copyrights © 2018 한국방송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